동서추리문고 70- 백모 살인사건 : 별점 1점 Book Review - 추리 or 호러

백모살인사건 - 2점
리처드 헐 지음, 백길선 옮김/동서문화동판(동서문화사)

"세계 3대 도서추리소설 명작"이라는 화려한 타이틀을 가지고 나온 리처드 헐의 작품으로, 에고로 가득찬 악당 주인공 에드워드가 백모를 살해하기 위한 일종의 일기와 마지막 백모의 수기로 이루어진 1인칭 소설입니다.

그런데 결론적으로 말해서 실망이군요. 주인공 에드워드와 백모의 신경전, 유머스러운 스토리는 재미있었지만 절대로 추리소설은 아닙니다. 앞서 말한 세계 3대 추리소설 중 "살의"는 읽어보지 못했지만 최소한 "클로이든발 12시 30분"은 진정한 걸작임에 분명한데 이 작품이 세계 3대 도서 추리소설이라니 어림도 없죠. 그냥 단순한 영국식 유머소설이랄까요.

뒷부분에 같이 수록된 휴 월폴의 "은가면"과 윌키 콜린느의 "사람이 오만하면"이라는 두개의 단편 역시 예전 하서추리문고 단편소설집에서 읽었던 작품으로, "은가면"은 이 백모 살인사건이라는 소설의 성격과 전혀 맞지 않는 무겁고 음울한 선택이어서 더욱 실망스러웠습니다.

동서추리문고가 "문고"라는 타이틀을 달고 나왔는데도 불구하고 상당한 고가의 책들이라고 볼 때 이 책은 최악의 선택이 될 수도 있습니다. 정통 추리소설 애호가라면 피해야 할 책이 아닐까 싶네요. 별점은 1점입니다.


핑백

  • hansang's world is not enough : 살의 - 프랜시스 아일즈 / 유영 2008-10-04 18:15:12 #

    ... 의 남편이자 변호사인 채트포오드의 끈질긴 노력으로 결국 체포되어 버리는데...세계 3대 도서 추리 소설이라고 불리우는 작품입니다. 다른 두 작품은 "클로이든발 12시 30분"과 "백모 살인사건" 이죠. 원래 이렇게 거창한 수식어가 붙은 시리즈는 그렇게 신뢰하지 않아 오히려 멀리하다가 이제서야 읽게 되었네요.작품은 전형적인 도서 추리 소설, 즉 범인의 범행 계획과 ... more




2017 대표이글루_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