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미스터리를 읽어라! 해외편 - 본격물 목차 소개 정보 및 단상 - 추리 or 사건

이전에 읽었던 "이 미스터리를 읽어라 - 일본편" 에 이은 해외편입니다. 형이 구입했기에 빌려서 읽게 되었죠^^ (땡쓰~)

무려 100편이나 되는 작품이 총 7편의 큰 주제로 나뉘어 소개되고 있는데 첫번째가 본격물, 두번째가 하드보일드, 세번째가 경찰소설, 네번째가 법정 미스터리, 다섯번째가 서스펜스 스릴러, 여섯번째가 모험 & 스파이물, 일곱번째가 괴기환상 & 패러디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리뷰 전에 이 중 본격물부터 먼저 간략하게 정리해서 목차만이라도 소개해볼까 합니다.

읽은 것은 적색 (그중 리뷰가 있는 것은 링크), 번역 자체가 안된 것은 녹색, 번역되었지만 땡기지 않거나 절판 등의 이유로 아직 읽지 않은 작품은 파란색입니다. 총 30편 중 6편이 번역되지 않았고, 남은 24편 중 4편을 읽지 않았으니 84% 독파니까 나름 선방한 편이군요. 나머지도 어서 읽어봐야 겠습니다.



미스터리라고 한다면 본격물! 저릿저릿한 무서움을 만끽해라!
1. 모든 것은 여기에서부터 시작되었다! 에드가 알란 포우 - 모르그가의 살인
2. 영국 미스터리의 기념비적 대작 - 월장석

3. 절대 빼놓을 수 없는 홈즈 시리즈, 그 중 최고봉은 "바스커빌가의 개"
4. 준비된 의외의 비장의 카드! 실속이 빛나는 "구석의 노인"
5. "심리적 밀실" 스타일을 창출한 불후의 명저 "노란방의 비밀"
6. 소년의 꿈. 괴도 뤼뺑의 진면목이 떠오르는 "813"
7. 체스터튼의 "브라운 신부의 동심"을 읽지 않은 독자는 가짜다!
8. 큰 논쟁을 불러 일으킨 추리소설중의 추리소설 "애크로이드 살인사건"
9. 크리스티와 인기를 양분했던 도로시 세이어스의 "나인 테일러스"
10. 일본의 여정 미스터리 붐에 불을 당긴 F.W 크로포츠의 "통"
11. 미국 미스터리 중흥의 시조. 회심의 역작 "그린 살인사건"

12. 30년간 베스트 원의 자리를 독점. 엘러리 퀸의 "Y의 비극"
13. "세개의 관"으로 불가능범죄를 풀어나가는 놀라운 쾌감을!
14. 개성파탐정의 필두는 "독사"로 데뷰한 미식가 탐정 네로 울프.
15. 변호사물의 원조 "기막힌 살인사건"은 최고의 유머 미스터리.
16. "본격단편"에 반드시 꼽히는 실력파 "9마일은 너무 멀다"
17. 안락의자 탐정의 고독한 자리를 지키는 브롱크스의 "엄마는 뭐든지 알고 있다"
18. 현재의 쥴리안 소렐이 더욱 숙달시킨 완전범죄. 아이라 레빈의 "죽음의 키스"
19. 전통과 참신한 모험소설의 융합이 호평받은 "사이먼은 누구?"
20. 사상 최저의 무능한 탐정이 책 속으로! "도버 4 / 절단"
21. 순도높은 영국 본격파의 맛. 레지널드 힐의 "뼈와 침묵"
22. 중후하고 고귀한 향기. P.D 제임스 "욕망과 음모"
23. 수많은 상을 모두 획득! 루스 랜들 "장미의 살의"
24. SF 대가 아이작 아시모프가 펼쳐놓는 고도의 수수께끼 "흑거미 클럽 1"
25. 아 이런 방법이 아직 있었다니! 본격 팬들이 감탄한 "호그 연속살인"
26. "숲을 지나가는 길"은 크로스워드 퍼즐을 풀듯이 읽는 것으로도 충분
27. 희대의 명 요리장이 팔을 걷어올리고 만든 일품요리 "초대받지않은 손님들의 뷰페"
28. MWA 최우수 장편상을 수상한 백골의 판타지. 엘킨즈의 "오래된 뼈"

29. 세계적 베스트셀러가 된 궁극의 역사 미스터리 "장미의 이름"
30. 수도사를 탐정으로! 성인들의 역사 미스터리 "수도사 캐드펠"

핑백

  • 극한추리 hansang's world : 나인 테일러스 - 도로시 L 세이어스 / 허문순 : 별점 3점 2010-01-09 18:31:13 #

    ... "이 미스터리를 읽어라! 해외편 본격물"</a>에서 읽고 집어든 책입니다. 아... 저는 정말이지 이런류의 리스트에 너무 혹하는거 같아요. 사실 명성이야 이전부터 알고 있었지만 선뜻 읽게되지 않은 이유는 이전에 접했던 피터 웜지경 시리즈가 저하고는 잘 안맞았던 탓이 큽니다. 돈많고 인기도 많고 매너도 좋은 귀족 탐정이라는 하이틴 로맨스같은 캐릭터가 별로 마음에 들지 않았거든요. (이전 리뷰 참고) 작품들도 고전 본격물 치고는 트릭 등에서 미흡했다 생각되 ... more

덧글

  • Lucida 2009/12/07 19:28 #

    읽은 게 고작 두 권이군요. 그래도 저 중 한 권을 지금 읽고 있네요.
  • hansang 2009/12/08 09:03 #

    그래도 상당히 많이 번역된 편이니 천천히 읽어보세요^^
  • 소시민 2009/12/07 21:09 #

    제가 읽은건 애크로이드 살인 사건 뿐이군요.
  • hansang 2009/12/08 09:04 #

    명작이죠!
  • 리엘 2009/12/07 23:30 #

    홈즈, 뤼팽, 애거서, 엘러리 퀸까지만 알아보겠네요 ㅠ 캐드펠 시리즈는 꼭 읽어 보세요! 그것만으로도 20권짜리라능=ㅅ= 그래도 강추입니다!!''d 전 양장본이나 소장본 나오면 살 생각일 정도..
  • hansang 2009/12/08 09:04 #

    캐드펠 시리즈는 띄엄띄엄 읽었답니다. "수도사의 두건" 하고 몇권 읽었는데, 좋은 작품이라 생각되지만 "추리"보다는 "역사물"적인 취향이 좀 더 강한게 아닌가 생각도 되고 해서 완독은 아직 못했어요.
  • 체셔 2009/12/08 19:57 #

    7개 빼고 다 읽었군요.뿌듯^^
  • hansang 2009/12/09 09:24 #

    저도 남은걸 빨리 읽어야 겠다는 생각이 들더라고요
  • hansang 2009/12/09 09:24 #

    댓글용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2017 대표이글루_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