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리버 스토리 - iriver Story (2GB) 짤막 사용기 hansang의 Wishlist

이북 리더기의 미래는 과연 밝은 걸까? - 2부

이북리더기는 구입하고 싶었던 제품인지라 관심이 많던 차에 형에게서 빌린 아이리버 스토리를 주말내내 이용해 보았습니다.

그런데 생각보다도 단점이 너무나 많더군요....

일단은 가독성이 생각보다 좋지 않다는 것이 가장 큰 문제라 생각됩니다. 흰 종이에 인쇄되는 것이 아니라 명도로 따지면 30% 이상 짙은 색이 섞인 어두운 종이에 인쇄된 느낌이라 해상도는 좋다지만 어느정도 밝은 곳이 아니면 읽는 것이 거의 불가능하더군요. 이건 뭐 종이책 대비 가독성이 70%도 안되는 느낌이었습니다. 약간의 백라이트 기능, 또는 화면 상단에 작은 LED를 통한 독서등이라도 옵션으로 붙여줬더라면 어떨까 싶은데 말이죠.

두번째로는 로딩과 페이지 전환 속도가 느린 것을 들고 싶네요. e-Ink 솔루션의 한계겠지만 깜빡이며 전체 페이지를 불러오는 로딩은 생각보다 훨씬 짜증나는 요소였습니다. 더군다나 작은 팝업 형태 메뉴를 잠깐 띄우는 것에 있어서도 페이지를 전체 재로딩하던데, 이러한 팝업 메뉴는 차라리 핫키 개념으로 키 동작을 많이 부여했어야 하지 않을까요? 옵션 메뉴는 정말이지 실제 사용에 있어서 얼마나 불편할지를 감안하지 않고 개발된 기능으로 보여졌어요.

그 외에도 화면 내에서의 문서 검색이 원활하지 않다던가 하는 것, 페이지 이동 키 감과 배치가 별로라 이용이 불편한 점 등을 들고 싶네요. 내장 메모리가 2G 밖에 되지 않는 것도 좋은 점수를 주기 힘들고요.

장점이라면 배터리 라이프타임이 길다는 것과 큰 화면을 통해서 책이나 만화를 스크롤 없이 감상할 수 있다는 점인데, 배터리 라이프타임은 저같이 회사에 오면 곧바로 USB 연결해서 충전부터 하는 사람한테는 별다른 장점이라고 보기 어려울 것 같습니다. 아울러 스크롤이 없다는 것은 장점이지만, 반대로 세로로 긴 웹툰 형식의 이미지 등을 보기 위한 화면 맞춤 + 스크롤 기능이 없다는 것은 확실한 단점이죠. 꼭 필요한 기능 중 하나인데 없어서 정말 의외였습니다.

결론내리자면, 흑백에 내장 메모리도 2G밖에 안되는 별 기능도 없는 놈이 30만원을 훌쩍 넘어가버리는 가격도 문제지만, 좋다고 홍보한 내용 대부분이 경쟁력이 별로 없어보인다는 것이 솔직한 생각입니다. 같은 가격이면 PMP나 아이팟 터치와 같은 제품을 사서 밝은 LCD를 통해 여러가지 파일을 재생하는 것이 7만배는 낫겠죠. 더 가볍고 밝고 선명하니까요.

어쨌건 이대로라면 이북 리더기의 미래가 별로 밝아 보이지 않네요. 위시리스트에서 삭제해야겠습니다...


핑백

덧글

  • 까날 2010/02/01 14:58 #

    국산 E북리더에 좀 기대를 했었는데 말입니다.......
  • hansang 2010/02/01 17:51 #

    국산과 외산을 떠나 이잉크 솔루션의 한계로 보입니다.
  • 은내 2010/02/01 17:01 #

    그나마 삼성에서 내놓은 이북 리더기보다는 낫다는 기사를 좀 전에 봤는데...

    그나저나 아이리버는 요즘 실망스럽기만 하네요.
  • hansang 2010/02/01 17:52 #

    국산과 외산을 떠나 이잉크 솔루션의 한계로 보입니다.(2) 아이리버 문제는 아니죠.^^
  • LINK 2010/02/01 21:11 #

    저도 교보에 진열되어 있는 이북리더를 좀 만져봤는데, 적어놓으신 바로 그 이유들 때문에 바로 접었습니다 -_-; 아. 미친듯한 페이지전환.. (게다가 거기 전시되어 있는 것은 사람들이 만져서 망가진건지, 앞 페이지의 잔상이 남아있는 현상까지....)
    정말 이잉크 솔루션이 그정도라면 아직 갈길이 먼 듯 하더군요.
  • hansang 2010/02/02 08:56 #

    잔상도 제법 있는 편이긴 합니다. 이잉크의 한계니 어쩔 수 없지만 저도 제돈주고는 못 사겠더라고요...
  • smalldark 2010/02/01 23:36 #

    저도 아이폰과 스토리 고민을 하다가 아이폰으로 선택을 하게된 이유가 말씀하신 내용 때문이었습니다.
    (조금은 쌩뚱맞은 비교지만...)
    페이지 전환의 답답함과... 독서 및 필요한 논문을 읽자는 목적에 구매하려고 했는데..
    도저히 쓸만한 제품이 아니란 생각이 들었습니다...
    독서는 그렇다 치더라도.. 논문 읽기엔.. 화면 크기가 아쉽다는 생각이 강했습니다.
    만져보고는 차후 괜찮은 제품이 나올때 까지 기다리거나 혹은 그냥 활자 종이를 이용해야한다는 생각이 강하게 들었습니다.
  • hansang 2010/02/02 08:57 #

    그렇죠. 가독성 좋다고 홍보는 하는데 실상 별로 그렇지도 않다는 치명적인 약점이 존재하니까요.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구글애드센스



2017 대표이글루_book

구글애드센스 신형 20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