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특공대 (2010) - 조 카나한 : 별점 2점 Movie Review - 기타


간만에 본 헐리우드 블록버스터입니다. 이글루스에서는 "재미있는데 흥행이 시원치 않아 아쉽다" 라는 의견이 많길래 개인적으로 꽤 기대하고 봤습니다. 과거 TV 시리즈 원작물의 팬이기도 했고 말이죠.

그런데 세간의 평과는 다르게 저는 별로 재미가 없었습니다. 이유는 원작의 구성을 잘못 이해한 것으로 보이기 때문이에요. 작전을 총괄하는 브레인 리더 한니발과 얼굴과 말빨을 담당하는 뺀찔뺀질한 멋쟁이, 파워를 담당하는 BA, 그리고 개그메이커 정신병자 머독이라는 원작 TV 시리즈는 하나의 팀으로서 더할나위없는 파티 조합을 선보였는데 영화에서는 각자의 특성과 매력이 많이 감소했더라고요. 멋쟁이가 팀의 차세대 리더로 부각되며 브레인은 물론 액션까지 담당한다던가, BA가 별로 강해보이지 않는다던가, 머독이 별로 미친것 같지 않고 특유의 BA 조롱도 별로 보이지 않는다던가 하는 부분 모두가 말이죠.
한마디로 말하면 각자의 개성이 살아있는 A 특공대가 아니라 '멋쟁이와 멋진 친구들' 같아 보였달까요? 이래서야 파티플레이가 무슨 필요가 있겠습니까. 각자 솔플하면 되지....

그나마 액션이라도 화려하고 멋있었다면 모를까, 스케일은 분명 큰데 그다지 눈이 즐겁지도 않더군요. 마지막 멋쟁이의 허술해빠진 작전 역시 많은 시간을 할애할만큼 정교하지 않아서 실망이 컸습니다.

워낙 어린 시절에 원작을 보았고 때문에 기억속에서 미화가 많이 되었기 때문인지는 모르겠지만 원작과 비교한다면 덩치만 큰 뻔할뻔자 헐리우드 액션물이었어요. 이래서야 흥행에서 크게 재미를 보지 못한것도 당연하겠죠. 별점은 2점입니다.


덧글

  • 소시민 2010/07/26 13:23 #

    저도 이 영화는 별로 재미었더군요. 초반에 졸은게 좀 클수도 있곘지만 (...) 전반적으로 너무 오버가 심

    하더군요.
  • hansang 2010/07/27 09:03 #

    더 규모를 작게 하더라도 짜임새있는 작전이 제대로 등장했더라면 하는 아쉬움이 큽니다.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2017 대표이글루_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