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녀의 구제 - 히가시노 게이고 / 김난주 : 별점 2.5점 Book Review - 추리 or 호러

성녀의 구제 - 6점
히가시노 게이고 지음, 김난주 옮김/재인
- 이하 리뷰에는 약간의 스포일러 있습니다! - 

마시바 요시타카가 자택에서 사망한 시체로 발견된다. 사인은 아비산 중독. 경찰은 타살로 판단하나 가장 유력한 용의자인 그의 아내 아야네는 사망 시각 전후에 홋카이도에 있었다는 철벽의 알리바이가 있는 상황. 여자의 직감으로 아야네의 범행을 확신한 우쓰미는 유가와에게 트릭의 해결을 요청하고 사건에 흥미를 느낀 유가와는 직접 사건에 뛰어들게 된다.

<탐정 갈릴레오>시리즈의 최신작입니다. 작년말에 출간되었는데 이제서야 읽게 되었네요.
이 작품은 장편이기는 하나 <용의자 X의 헌신>보다는 <탐정 갈릴레오><예지몽> 이라는 단편집 성격이 더욱 잘 어울리는 작품입니다. 왜냐하면 별다른 복잡한 전개나 구성 없이 '트릭' 하나를 중심으로 모든 이야기가 펼쳐지고 있기 때문이죠. 특히나 초반부터 용의자는 아야네가 거의 유일하게 등장하기 때문에 더더욱 트릭에 집중될 수 밖에 없어요. '범인이 누구인가?' 보다는 '어떻게 범행했나?' 에 촛점이 맞춰지니까요.
'갈릴레오' 시리즈의 가장 큰 장점은 순수하게 '트릭'에 있다고 생각하고 있기 때문에 이러한 이야기구조가 단점이라고 보기는 힘듭니다. 그러나 단편 수준의 이야기를 억지로 장편화하면서 단편으로서 지닐 수 있었던 장점은 퇴색하고 단점이 두드러지기만 한 것 같아 아쉽네요.

일단 이 작품의 가장 큰 단점은 유가와도 지적한 '비현실적인 트릭' 입니다. 단편으로서는 충분히 성립하고 독자도 수긍하고 넘어갈만한 괜찮은 트릭이죠. 그러나 상세한 설명이 덧붙여지는 장편에는 걸맞지 않는 트릭이라 생각되요. 1년동안 한집에 사는 남편이 정수기 물을 마시지 않도록 감시하는게 과연 가능할까요? 솔직히 제 생각에는 불가능합니다. 1년은 아무리 생각해도 무리에요. 집이 굉장히 넓다는 묘사도 나오고 아내도 직장을 다니는 사람인데 남편이 혼자 있을 때가 없었다니 이건 너무 설득력이 떨어지죠. 치밀한 트릭이 필요했을 당위성도 납득하기는 좀 어려웠고요.
그리고 이렇게 아야네를 범인으로 특정하여 전개할 것이라면 차라리 도서 추리물의 성격을 취하는게 더 좋지 않았을까 싶기도 합니다.

게다가 앞서 말했듯 단편을 장편으로 늘린 듯한 전개도 단점입니다. 단편에서는 유가와가 곧바로 배제해버리는 가설들의 수사와 재현에 시간을 낭비하고 있고 구사나기와 우쓰미의 수사도 계속된 탐문과 진술의 반복일 뿐 이야기의 전개와는 별 관련이 없거든요. 사건의 핵심 중 하나인 마시바의 전 애인에 대한 이야기가 중반 이후에나 등장하는 것 역시 길게 늘여쓰기 위한 의도로 밖에는 보이지 않았습니다.

물론 단점만 있는 것은 아니에요. 이 시리즈의 장점인 고전 미스터리 황금기 시대의 미덕, 즉 천재라 불리우는 물리학자 유가와와의 두뇌게임을 독자와 함께 즐길 수 있도록 하는 맛은 여전하고 디테일한 부분 - 샴페인 잔 / 주전자의 지문 등 - 에서 보여주는 추리적인 요소도 탁월하니까요. 전작들에서 보지 못했던 구사나기의 말랑말랑한 심리묘사도 독특했고요.

그러나 아무래도 단편이 더 어울릴 것 같다는 느낌은 지우기 어렵군요. 장편이었던 <용의자 X의 헌신>도 역시 트릭이라던가 동기 측면에서 비현실적인 요소는 있었지만 최소한 유가와의 라이벌의 등장과 불꽃튀는 두뇌게임에 대한 묘사, 그리고 시리즈 팬으로서 충분히 즐길 수 있는 유가와의 학창시절 묘사 등이 잘 어우러져 장편으로서 충분히 값어치를 하는 것에 비하면 이 작품은 알맹이가 너무 없는게 아닌가 생각됩니다. 별점은 2.5점입니다.



덧글

  • poirot 2010/09/22 00:52 #

    히가시노 게이고의 책들은 꽤 많이 읽은 편인데 갈수록 책값이 올라그는 듯 하더군요. 책값 압박이 심해 이 책은 못읽었습니다. 그래도 부담없이 읽을 수 있는 글이라 좋아하는 편이라 아쉽습니다.
  • hansang 2010/09/22 09:43 #

    요새 책값이 너무 많이 오르긴 했죠...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구글애드센스



2017 대표이글루_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