붉은 오른손 - 조엘 타운슬리 로저스 / 정태원 : 별점 3점 Book Review - 추리 or 호러

붉은 오른손 - 6점
조엘 타운슬리 로저스 지음, 정태원 옮김/해문출판사
- 이하 리뷰에는 스포일러 있습니다! -

국내 최고의 미스터리 커뮤니티 하우미에서 주도하고 있는 독서클럽 <고등고등열매>에서 두번째로 읽어야 할 작품으로 선정되어 읽게 되었습니다. (첫번째는 <허무에의 제물> 이었죠.) 평도 좋지만 에드워드 D 호크의 너무나 멋드러진 서문, "만일 당신이 지금 조엘 타운슬리 로저스의 <붉은 오른손>을 처음 첩하는 것이라면 나는 지금부터 당신이 겪을 경험에 질투를 느끼지 않을 수 없다" 때문에 기대가 무척 컸습니다.

그런데 실제 작품은 솔직히 기대와는 좀 많이 다르더군요. 정통파 고전 퍼즐 미스터리라고 생각했는데 약간은 반전 스릴러적인 성향이 더 강하다 생각되기 때문입니다.
먼저 스릴러적인 성향은 화자 해리 리들의 수기형태로 작품이 진행되는 탓이 큽니다. 해리 리들이 처한 위기상황에 독자가 쉽게 감정이입하게 만들기에 서스펜스와 스릴러스러운 기분을 느끼는데 한몫 단단히 하고 있거든요. 이른바 '코르크스쿠류'라고 묘사되는 범인의 초인간적인 범죄행각에 대한 묘사는 호러적인 분위기까지 풍기고요. 또한 반전 스릴러로 보아도 무방할 정도로 나중에 밝혀지는 범인의 정체와 진상은 상당히 놀라우며 이러한 결말을 위한 복선이 잘 짜여져 있기도 합니다. 메모 하나하나, 중간중간의 대화 하나하나가 다 의미가 있을 정도로 말이죠.

이러한 반전 스릴러적인 분위기는 지금 읽기에는 약간 낡아보이긴 하나 단점이라고 보기는 어려운 부분이죠. 그러나 정통파 고전 퍼즐 미스터리로 보기에는 범행이 우발적이며 우연에 의지하는 점이 많다는 것은 확실히 단점입니다. 애시당초 마을에서의 폭주부터가 무리한 설정이었으며 (경찰이 엄연히 존재하는 작은 마을이었음에도!) 이후 세인트에이메의 시체가 발견되었는데 그 시체가 사실은 다른 사람, 즉 '두 손가락 피트'라는 것을 마을 사람들이 아무도 알아보지 못한다는 점, '두 손가락 피트'가 우연찮게 눈 색깔이 검은 색이었다는 점, 범인이 해리 리들 앞에서 우니스테어를 살해했는데 그것을 전혀 눈치채지 못한 점 등 세세한 부분에서 납득하기 어려운 부분이 너무 많았어요. 시체가 한구 더 필요했다는 것도 이해가 쉽게 되지 않았고요.
게다가 해리 리들이 사실은 범인이 아닐까라는 식으로 몰아가는 묘사는 작위적인게 티가 많이 났습니다. 한두번 살짝 맛만 보여주는 정도라면 좋았을텐데 이렇게까지 끌고가면 그냥봐도 아니다 싶었거든요.
그리고 아무래도 전개와 묘사 등 모든 부분에서 낡은 느낌이 드는 것도 어쩔 수는 없지만 감점 요소겠죠.

분명 시작부터 마지막 반전, 진상까지 잘 짜여진 작품이고 적당한 긴장감과 스릴을 느끼기에는 충분하나 '퍼즐 미스터리'라고 부르기에는 무리라 생각되네요. 여러 존경할만한 작가들과 평론가, 애호가 선배분들이 극찬을 아끼지 않으셨지만 그 정도의 작품인지는 잘 모르겠습니다. 제 내공이 부족한 탓이겠지만... 별점은 3점입니다.

그래도 해문출판사와 정태원씨의 고전 추리소설을 발굴해준 노력에는 진심으로 경의를 표합니다. 단, 최근 본 책들 중에서도 돋보일 정도로 디자인이 후진데 다음에는 책의 디자인도 신경을 좀 써 준다면 더욱 좋겠습니다.


핑백

  • 극한추리 hansang's world-추리소설 1000권읽기 : Hansang의 2010 올해의 추리소설 Best 3 2010-12-27 12:53:54 #

    ... 보았습니다. 일본 추리소설 중에서는 &lt;아 아이이치로의 낭패&gt; 라던가 &lt;리라장 살인사건&gt;이, 영-미권에서는 &lt;7퍼센트 용액&gt;과 &lt;붉은 오른손&gt;, &lt;위풍당당 명탐정 외젠 발몽&gt;과 딕슨 카의 고전들이 꾸준히 출간된 것을 들 수 있겠네요. 앞으로는 일본과 영-미권에 치우치지 않은, 예를 ... more

  • 극한추리 hansang's world-추리소설 1000권읽기 : 2010 올해의 추리소설 결과 발표 2011-02-07 20:51:35 #

    ... 2편은 미쓰다 신조의 &lt;잘린머리처럼 불길한 것&gt;과 아유카와 데쓰야의 &lt;리라장 사건&gt;7위는 역시나 고전의 재발견인 조엘 타운슬리 로저스의 &lt;붉은 오른손&gt;이 차지했습니다.8위는 영화로만 접했던 스티븐 헌터의 밥 리 스웨거 시리즈 &lt;탄착점&gt;이네요.9위는 세편, 우타노 쇼고의 &lt;그리고 명탐정 ... more




2017 대표이글루_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