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레이오프 1차전 단평 및 2차전 예상 정보 및 단상 - 야구 (베어스)


준플레이오프 5차전 단평 및 플레이오프 1차전 예상

6-5 두산 패 ㅠ.ㅠ


패인 :
1. 박한이
2. 이용찬 ㄱㅅㄲ

단평 :
생각보다 좋은 경기를 했습니다. 8회까지는 3점차로 앞서 나갔고 삼성 최강 불펜진도 모두 끌어냈죠. 투수진도 계속 출루를 허용했지만 어쨌건 잘 막아준 편이고요. 딱 한명, 박한이 선수를 막지 못한게 안타까울 뿐입니다. 이아무개가 있었다면 이길 수 있었을지도 모르는데 말이죠...

홍상삼 선수를 일찍 내린 것과 모든 필승 불펜진이 총 동원된 것, 거기에 정재훈 선수에게 너무 큰 부담이 간게 아쉽긴하고 이로써 이번 플레이오프의 승기가 넘어간 느낌이지만 지치고 힘든 와중에서도 두산다운 끈끈함을 보여준 것만으로도 팬으로서는 기쁩니다. 최소한의 목표, 즉 '삼성에게 데미지는 입힌다' 는 성공할 것 같거든요. SK는 좋겠어요.

딱 한가지, 만약 포수가 용덕한 선수였다면 홈런을 허용했을까요? 정재훈 선수의 승부구가 양의지 선수가 포수 마스크를 썼을 때 더 잘 노출되는 느낌입니다만.

2차전 예상 :
나흘 쉰 히메네스 선수가 선발 등판합니다. 준플레이오프 2차전의 김선우 선수처럼 히메네스 선수도 최소 6이닝 이상을 2실점 정도로 막아주어야 하는 상황. 어렵긴 하지만 히메네스 선수에게 기대를 걸 수 밖에 없는데 잘 해주기를 바랄 뿐입니다. 그리고 김현수 선수가 정상 가동되고 되살아난 최준석 - 김동주 선수와 클린업을 형성한다면 해볼만 한 경기가 되지 않을까 싶네요.
단, 선발도 선발이지만 삼성의 자랑인 불펜진이 한번정도 무너져 줘야 하는데 그 시점이 중요하겠죠. 그게 오늘 경기가 되기를 바랍니다.

두산이 이긴다면 8-4 스코어 예상합니다. 어차피 누군가 무너져야 이길 수 있는 경기, 무너진다면 대량 득점을 예상하기 때문이죠. 오늘도 양팀 모두 멋진 경기 기원합니다. 파이팅!


덧글

  • dabb 2010/10/08 09:26 #

    이제 여한이 없다.. 고 한지 이틀 지났는데, 어제는 잠이 안 오더군요. -_-
    하지만 하룻밤 지난 지금 생각해보면 멋진 경기였습니다.

    오늘 왠지 공주님이 제대로 긁힐 거 같은 예감이 들지만, 설레발 떨지 말고 편안한 마음으로 보려구요.
  • hansang 2010/10/08 11:41 #

    어차피 보너스 게임과도 같으니까요. 저는 '데미지'만 주면 만족합니다. 오늘은 현수만 살아나면 되잖아요!
  • song 2010/10/08 10:44 #

    저도 이제 편안하게 보고 싶어도 그럴수가 없네요... 어제 일은 잊고 오늘 잘해줬으면 좋겠습니다.. 두산 선수들을 믿겠습니다....
  • hansang 2010/10/08 11:42 #

    투수진은 정말 너덜너덜해져서... 이기던 지던 창성이, 태훈이, 재훈이는 아꼈으면 하는데 어케될지 모르겠네요.
  • 페르딕스 2010/10/08 11:10 #

    진짜.. 이번 두산의 가을야구는 이용찬 ㄱㅅㄲ 로 정의되는거 같네요......ㅠㅠㅠㅠㅠㅠㅠㅠ
    결과론적이긴 하지만... 이용찬이 있었더라면 롯데도 3:0으로 이겼을지도 모르는데..
  • hansang 2010/10/08 11:42 #

    최소한 정재훈 선수가 이렇게까지 부담받는 상황으로 몰리지는 않았겠죠. 아쉽습니다.
  • 人間探究生活 2010/10/08 13:47 #

    별로. 오늘은 양팀다 거의 점수를 못낼 것 같고 이긴다면 두산이 이길 확률이 높다고 봅니다.

    영수햄 어쩔 ㅠㅠ
  • hansang 2010/10/08 13:52 #

    그럴까요? 저는 두산이 이기려면 삼성 불펜이 한번 무너져야 한다고 생각하기에 점수를 좀 높게 잡았습니다. 플레이오프 1차전 빼고는 다른 예상은 언저리 근처에도 못 갔으니 믿을건 못되겠지만요. 어쨌건 이기면 좋겠네요.
  • 이레네 2010/10/08 14:13 #

    선동렬 감독의 불펜 운영은 '애매한 시기여도 필승조를 올리지 않는다'으로 봐야죠.
    어제도 정인욱을 올린 걸 봐서는 어차피 무사만루니까 막으면 좋으거고 못 막아도 필승조 아끼고
    나중에 이기는 경기 때 확실하게 투입해서 승리를 지켜내면 되지~ 이런 식.....

    포수 문제라고 보기는 힘들 것 같아요. 보통 저런 상황이면 벤치에서 지시가 나오지 않나요?
    게다가 준플 1차전 때 포수가 용덕한이었습니다. 정재훈이 스스로 망설이는 직구를 결정구로 주문했고
    그게 결국 실투로 들어왔죠. 어제 공도 완벽한 실투였구요. 이래저래 불운했다고 할 수 밖에 없네요.
    고창성이 타구 맞기 전까진 상태가 좋았는데....

    아무튼.....삼성 승리조를 분명히 공략을 해야할겁니다
  • hansang 2010/10/08 16:30 #

    넵. 어찌됐건 삼성 쌍권총 + 안지만 + 정노예를 공략 못하면 답이 없죠. 공략은 못하더라도 더 괴롭혀야 하는데 시즌 막판부터 좋지 않았던 정노예를 제외하면 다른 투수들에게는 너무 꽁꽁 막힌것 같아 아쉽기만 합니다.
  • 동네 최씨 2010/10/08 17:30 #

    어제는 오히려 김경문 감독의 한 발 앞선 대처가 삼성에게 주도권을 가져오는 역할을 했다고봐요. 전 고창성이 두산의 자의가 아닌 타의로 강판되면서 그 구도가 깨졌다고...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2017 대표이글루_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