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차 봤냐? (Dude! Where’s My Car?) - 대니 레이너 : 별점 3점 Movie Review - 기타


주말내내 여러가지 일이 많았네요. 몸도 안좋고 기분도 별로고 해서 보면서 아무 생각 할 수 없는 영화를 골랐보았습니다. 결론부터 이야기하자면 꽤 성공작이라 생각되네요.

우둔하고 어설프기 이를 데 없는 단짝 제시와 체스터. 늦잠을 자고 일어난 늦은 아침. 집에는 모르는 사람이 아무 곳에나 실례를 하고, 냉장고에는 1년을 족히 먹고도 남을 푸딩으로만 가득 차 있다. 영문을 몰라 어리둥절하던 두 사람. 그러나 더 큰 문제는 그들의 애마. 자동차가 없어졌다는 것. 간밤에 무슨 일이 있었는지 전혀 기억하지 못하는 두 사람. 차를 어디에 두었는지도 알지 못하는 것은 당연지사. 무작정 차를 찾아 나서지만 그들에게 있는 단서는 단 하나! 주머니 속의 성냥갑에 적힌 "Kitty Kat Strip Club"이라는 글씨. 그곳으로 향한 제시와 체스터. 클럽의 모든 사람들이 그들을 반기고, 환상적인 무대에 빠져든다. 그러나 그곳에서 만난 여장 남자는 제시에게 돈가방을 내놓으라고 위협하고, 그를 피해 다시 밖으로 나와 여자친구인 쌍둥이 자매의 집으로 간 제시와 체스터. 청소를 도와주려다가 오히려 집안을 엉망으로 만들고 다시 쫓겨난다. 거리에서 이상한 단체에 가입되어 있는 괴한들어게 납치되었다 풀려나고, 겨우 진정한 그들에게 이번엔 또 늘씬한 미녀 외계인들이 몰려오는데...

줄거리만 보면 황당무계한게 정리가 잘 안되지만 실제로 보면 영화는 꽤 명쾌한 편입니다. 화면과 개그만 보며 즐기는 “덤앤더머”류의 바보 코미디이기는 한데 단순히 슬랩스틱이나 화장실 코미디만 신경쓰던 다른 코미디와는 달리 나름대로 제법 신경 쓴 각본도 좋고요. 예를 들자면 처음에 나오는 푸딩이나 체스터가 즐겨보는 동물 다큐멘터리 같은 복선을 절묘하게 연결하는 부분이 그러합니다. 아울러 위대한 지도자 “졸탄”, 차원이동기인지 뭔지 하는 류빅스 큐브와 같은 설정은 최고였어요. 아무 생각 없이 인생을 살아가는 제시와 체스터 컴비 자체만으로도 상당히 웃기고요. 주인공 컴비인 숀 윌리암 스콧이나 애쉬튼 커처는 상당히 핸섬한 편인데 주로 바보 역으로 많이 나오네요. 뭐 그래도 잘 어울립니다만. 쌍둥이 중 키큰 쪽인 “제니퍼 가너”의 어렸을 때의 모습도 기억에 남는군요.

하지만 욕심이 지나쳤던지 너무 이곳저곳으로 벌려놓은 이야기를 조금 더 정리했으면 하는 아쉬움이 있습니다. 중간의 경찰서 취조 장면이나 타조농장 에피소드, 여장남자의 돈가방 이야기는 정말 사족이었던 듯 싶네요. 마지막의 “거대여자 외계인”은 그 상상력이 좀 과했던 것 같고요.

그래도 B급 무비 정신이 투철한, 간만에 머리를 비우고 웃으며 볼 수 있었던 영화입니다. 별점은 3점입니다. 케이블 TV에서도 방영한다고 하니 한번 보셔도 좋을 것 같네요. 약간 취향이 애매한 영화이긴 합니다만…..

덧 : 제목이기도 한 그 차는 정말 똥차더군요………


핑백

  • hansang's world is not enough : 해롤드와 쿠마 (Harold & Kumar Go To White Castle, 2004) - 대니 레이너 2009-07-19 23:59:19 #

    ... 타를 타고 버거를 먹으러 가는 등 우여곡절을 겪는데....요새는 영화만 보고 사는 것 같네요. 어쨌건 한번 웃고 즐기자는 측면에서 선택한 예전에 보았던 무뇌계 코미디물 "내차 봤냐?"의 감독 대니 레이너의 작품입니다. 스토리만 놓고 본다면 "내차 봤냐?" 못지 않게 황당무계하고 내용도 똑같은 버디무비 형식의 코미디입니다. 전개 역시 중간중간에 여러 사건 ... more

덧글

  • 미스테리조이 2004/03/16 13:42 #

    저도 이 영화 무척이나 좋아합니다. 디비디로 빌려보았다가 나중에 피디박스에서 디빅으로 소장하려고 찾는중인데.. 제 주변 친구들의 반응은 썰렁하더라구요.. ㅡㅡ;;;; 윌리암스콧도 참 좋아하는 사람이죠. 아메리칸파이가 가장 엽기적이였지만.. ^^
  • 잠본이 2004/04/10 14:42 #

    영화 자체는 모르겠는데 외국 게시판에서 '이 영화에서 쥔공이 방 벽에 붙여놓은 포스터 중에 울트라맨이...'라는 얘기를 들은 적이 있어서 언젠가 확인해 보려고 생각중이라는 (겨우 그런 이유로! -_-)
  • hansang 2004/04/10 23:18 #

    잠본이 : 예 붙어있습니다. 저도 좀 놀랐다는....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2017 대표이글루_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