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탐정 코난 74 - 아오야마 고쇼 : 별점 2점 Comic Review - 추리 or 호러

명탐정 코난 74 - 4점
아오야마 고쇼 지음/서울문화사(만화)

이번권에는 전편에서 이어지는 추리소설가 살인사건 해결편과 아유미 납치사건, 헤이지와 신이치 (코난)의 탐정대결, 그리고 해결편이 없는 디자인회사 사장 살인사건이 실려있습니다.

추리소설가 살인사건은 신 캐릭터 소개 측면 이외에 추리적으로 별로 볼게 없었고 전개도 억지스러웠으며 아유미 납치사건은 하이바라와 엮어서 뭔가 있어보이려고 한 것 이외에는 사건의 발단, 동기, 결과 모두가 설득력이 부족한 평균이하의 작품이었습니다.
그나마 간만에 등장한 헤이지가 신이치와 탐정대결을 벌인다는 패밀리 레스토랑 살인사건이 말장난이기는 하나 관서 사투리와 동경 토박이의 말버릇을 이용하여 범인을 끌어낸다는 점에서 합격점을 줄 만 했어요. 그러나 이 이야기의 가장 큰 맹점은 결국 사건 해결에 결정적 역할을 한 것이 모리 코고로 탐정의 수사법이라는 점에서 - 용의자들이 시킨 음식을 다 먹어본다는 것 - 탐정대결의 승자는 모리 탐정이어야 할 것 같다는거죠. 경찰 수사 없이도 요리의 맛만 보면 범인을 알아낼 수 있는 트릭이라니, 좀 허무하기도 하고요. 그래도 헤이지가 간만에 등장해서 코난과 티격태격하는 모습을 보여주는 것도 팬으로서는 즐길거리였고 평균 정도는 충분히 되는 작품이라 생각됩니다.

마지막 사건은 해결편이 없어 평가를 보류한다고 치면 전체적인 별점은 2점 정도 될 것 같네요.
최근의 몇권들 중에서는 괜찮은 축이기는 하나 아주 좋았을 때와 비교한다면 격차가 많이 느껴지는 수준이랄까요. 가장 큰 문제는 오래된 캐릭터들의 우정출연 (?) 을 통해 팬들의 향수를 자극하려는 의도가 너무 많이 보인다는 것인데 저도 즐겁게 보기는 했지만 예전처럼 추리적인 부분으로 승부하지 않는다면 약효는 결국 오래가지 않을 것입니다. 아직까지는 관성으로 보고는 있지만 이대로라면 저의 애정은 80권을 넘기는 힘들 것 같군요.


덧글

  • rumic71 2012/02/12 13:20 #

    사투리 힌트에 대해서는 책날개의 작가의 말에서 이미 답을 다 내놓는 바람에...
  • hansang 2012/02/12 20:52 #

    관동 - 관서의 균형을 잘 맞춘 내용이기는 하지만, 뭐 이래저래 추리적으로는 기대에 미치지 못한건 사실이에요.
  • 엘러리퀸 2012/02/17 22:47 #

    이제 좀 끝내고 새로운 것에 집중하는 것이 어떨까 싶긴 하지만서도.. 워낙 유명한 프랜차이즈가 되버려서 어려운건가 하는 느낌이 들긴 합니다.(근데, 그 검은 양복 조직에 접근은 한 것인지..조직원 한두명 잡은 것 같기도 하고 아닌 것 같기도 하고요. ㅋ)
  • hansang 2012/02/20 10:37 #

    끝날 때가 이미 넘은거같아요...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2017 대표이글루_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