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호에 갇힌 제1차 세계대전 - 존 엘리시 / 정병선 : 별점 3점 Book Review - 역사

참호에 갇힌 제1차 세계대전 - 6점
존 엘리스 지음, 정병선 옮김/마티


1차대전의 참호를 중심 전선과 그곳에서의 병사들 생활을 디테일하게 설명하는 일종의 미시사 서적. 연합군과 독일군 사이의 전투나 전황은 전혀 설명되지 않고 오로지 생활상에 촛점을 맞춘 독특함이 돋보이는 미시사 서적. 쉽게 비유하자면 <난중일기>에서 역사의 흐름이나 전투의 향방, 결과는 전혀 등장하지 않고 당시 조선 수군이 어떻게 살았는지만 소개되는 서적이랄까요? (이것도 나름 재미있겠네요) 크게 1부 땅 속의 일상 / 2부 전투의 실상 / 3부 고향에서 온 편지 / 4부 금지된 우정 순의 목차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1부 땅 속의 일상>은 참호가 어떻게 생성되었는지, 어떤 참호들이 있었는지, 참호를 고통스럽게 만든 환경요인은 어떤 것들이 있었는지 등 실제 참호에서의 생활을 설명해 주는 것에서부터 시작됩니다. 개인적으로는 비가 왔을때나 지하수가 솟아나는 최악의 상황이 아주 인상적이었어요. 생지옥이 따로 없는데 어떻게 그런 곳에서 버틸 수 있었을지 정말 상상도 되지 않네요. 인간의 생명력은 정말 놀랍습니다.

<2부 전투의 실상>에서는 참호전이라는 전투의 참혹했던 실상이 가감없이 그대로 그려집니다. 특히나 현대전에 무지했던 지휘관들에 의해 자행된 돌격이라는 이름의 학살행위가 이 챕터의 포인트죠. 오래전 감명깊게 보았던 영화 <갈리폴리>가 떠오르기도 했어요. 왜 이러한 무모한 공격 명령에 저항하지 않고 병사들이 죽어갔는지에 대한 이유가 간략하게나마 설명되고 있다는 것도 마음에 든 점이고요. 아울러 마지막 부분의 부상을 입어서 병원으로 후송된 병사들에 대한 이야기는 참 가슴아픈 내용이었다 생각되네요.
그러나 앞서 소개해드렸듯이 전황이나 전투의 결과를 전혀 설명해 주지 않는 것이 단점으로 다가온 챕터이기도 합니다. 연합군이 이런 치명적인 손실을 입고도 (특히나 여러번 언급되는 "솜 전투" 등) 전선을 유지할 수 있었던 이유가 궁금해졌는데 이 책만으로는 알 수가 없었기 때문입니다.

<3부 고향에서 온 편지>는 참혹한 전쟁이야기에서 살짝 벗어난, 식사와 편지 배달에서 시작하여 도박, 술, 성생활과 같은 일상과 유흥에 대한 이야기입니다. 어쨌건 사람 사는 곳이었으니 뭔가 즐길거리가 필요하고 기본적인 욕구도 해소해야 하는 것이 당연한 것이겠죠? 이 중 성생활에 관련된 부분은 꽤 오래 기억될 것 같습니다. 한 미국병사의 편지에 쓰여 있었다는 "마룻바닥을 오래 봐둬야 할 거요. 내가 집에 돌아가면 천정 멀고는 아무것도 볼 수가 없을 테니까."라는 말도 인상적이지만 우리의 "정신대"라는 아픈 과거사를 되새기게 해 주었기 때문이에요.

<4부 금지된 우정>은 양 세력이 나눈 인간적인 유대관계와 이러한 관계가 일어난 배경이 된 참호전이라는 특성과 전선에서의 극심한 피로감, 전우애를 다루며 끝맺고 있습니다. 워낙에 참호가 가깝게 맞닿아 있어서 생겼던 여러가지 에피소드들 - 서로 아침시간에는 공격하지 않기로 암묵적 합의가 이루어져 있었다던가, 유명한 크리스마스 휴전 이야기 등 - 은 재미있기는 한데 앞부분과는 다르게 생활상이 크게 드러나는 내용은 아니라 개인적으로는 가장 마음에 들지는 않았습니다.

여튼 결론내리자면 별점은 3점. 앞서 말씀드렸듯 1차대전에 관련된 다른 책을 함께 읽어야 가치가 배가되기에 약간 감점합니다만 이러한 분야에 있어 독보적인 책임은 분명합니다. 특성상 광속절판될 수 있으니 관심있으신 분들께서는 신경쓰셔서 놓치지 마시길.
1차대전사를 읽은 뒤 읽는다면 거시적 관점에서 큰 흐름을 파악한 뒤 그 큰 흐름에 매몰된 개개의 병사들의 힘들었던 삶을 디테일하게 조망하는 흐름이 될 수 있을것 같은데, 말이 나온김에 얼마전 50% 할인된 가격으로 구입한 <1차세계대전사>를 빨리 읽어봐야겠습니다.



덧글

  • 엽기당주 2014/05/14 10:45 #

    아 좋은 책이군요.

    한권 사봐야겠습니다. 좋은 서평 감사합니다.
  • hansang 2014/05/14 12:48 #

    이쪽 분야에 관심 많으시다면 적극 추천드립니다.
  • 토나이투 2014/05/14 11:35 #

    좋은책입니다, 입문서로도 읽기 좋은 책입니다

    그나저나 1차대전사가 반값이라니...플래닛 미디어의 그책 말씀이신가요?
  • hansang 2014/05/14 12:49 #

    청어람 미디어 책입니다. 저 이벤트는 끝난지가 좀 오래되어서...
  • 함부르거 2014/05/14 13:13 #

    바로 질렀습니다. 이런 미시사 서적 좋아해서요. ^^;;
  • hansang 2014/05/14 18:54 #

    마음에 드셨으면 좋겠네요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2017 대표이글루_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