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소년 프로레스! 정보 및 단상 - 기타



대부호의 외아들로 프로레슬러가 되고 싶지만 병약한소년이 스스로 GM이 되어 만든 단체. (포스터 위쪽 가운데의 빨간 수건을 두른 친구, 뒤의 안경낀 아저씨는 집사!)
이름하여 미소년 프로레스!
아름다움과 품위를 중시하는, 지금까지 없던 단체라고 합니다.
신입 연습생을 모집하여 엄정한 심사를 통해 10명이 합격하여 지금 3회째의 흥행이 준비되고 있으며 (위의 포스터) 그 외에도 스토리라인이 있는 듯 한데 전부 공개는 되지 않았습니다. 앞으로 차차 흥행 등을 통해 밝혀지겠죠?

여튼, 웹서핑 중 우연히 발견했는데 이것 참, 뭐라고 해야 할지 모르겠네요. 진지한건지 개그인지도 감이 잘 안오고 말이죠.
미소년 레슬러 컨셉 자체는 딱히 새로운건 아니나 단체 전체를 이렇게 컨셉화한 것은 처음 볼 뿐더러 곳곳에 들어간 나름의 기합은 아주 개그만은 아닌것 같아요. 그러나 아무리봐도 단체 컨셉과 어울리지 않는 괴인들의 면면은 심히 아스트랄합니다. 최소한 에이스 정도는 정말 꽃미남이어야 할텐데... 도무지 모르겠어요....

그래도 시도 하나만큼은 돋보이니 앞으로 무운이 있기를 바라겠습니다.

스포츠는 스포츠이니 스포츠 밸리로.




덧글

  • 이면지 2014/09/24 09:28 #

    등짝
  • hansang 2014/09/24 11:04 #

    그런 컨셉은 아닙니다만... 뭐 연상이 되기도 하네요
  • CAL50 2014/09/24 10:04 #

    미소년 프로레스라면서 깍두기들만 보이는건 왜일까요....
  • hansang 2014/09/24 11:04 #

    그게 바로 컨셉과 현실의 괴리인거죠
  • 미카 2014/09/24 10:30 #

    미소년은 어디에 ㅠㅠ
  • hansang 2014/09/24 11:04 #

    진실이 저 너머에 있듯이.... 뭐 우리들 가슴속에 있는거겠죠
  • 소시민 제이 2014/09/24 11:58 #

    왠지 거인의 별 하나가타가 생각나는건 저뿐인가요?
    (물론 주인공도 야구를 하지만, 시작은 야구하고 프다 였으니...)

    뭐... 우락부락한 미국 레슬러에 비하면 미소년이다. 라고 하는걸지도요.
  • hansang 2014/09/25 09:42 #

    음.. 미국도 숀 마이클즈류의 꽃미남이 다수 있었죠. 제가 봤을땐 고도의 개그일 수도 있겠다 생각됩니다.
  • 夢路 2014/09/24 13:17 #

    자, 이제 미소년을 보여주세요.
  • hansang 2014/09/25 09:41 #

    GM에게 연락한번 해 봐야 할 것 같네요 ㅎㅎ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2017 대표이글루_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