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 이야기 - 고다 요시이에 / 안은별 : 별점 2점 Comic Review - 기타

신 이야기 - 4점
고다 요시이에 지음, 안은별 옮김/세미콜론

제 인생 All time best를 꼽을 때 빠지지 않을 <자학의 시>의 작가 고다 요시이에가 2008년~2010년에 연재했던 작품입니다.

우주를 창조한 조물주가 별다른 능력없이 노숙자처럼 거리에 머물고, 머리카락이 하나밖에 남아 있지 않아 주변에서 "하나님"이라고 불리우며 여러 사람들과 얽히는 내용이 에피소드별로 펼쳐집니다. 그를 알아보고 도움을 요청하는 사람에서 시작해서, 노숙자 장기 고수와의 시합, 그를 성자로 알아본 사업가에 의해 시험에 들게 된다던가 바닷가 여행가서 헌팅까지 해 보는 등 다양한 이야기가 등장하죠.

장점이라면 정말로 가진 능력이 없지만 어린아이같은 천진함, 그리고 신다운 "용서"로 무장해서 읽는 사람을 훈훈하게 만든다는 점입니다. 정말로 이런 사람들이 많다면 세상은 따뜻하겠구나 싶은 생각이 들 정도에요. 힘들고 모진 세상이지만 세상은 참 살만한 곳, 아름다운 곳이며 행복은 마음먹기에 달렸다는 <자학의 시>를 그린 작가답다고나 할까요? 어린 딸이 조금만 크면 한번 읽혀도 되겠다 싶은 그런 이야기들이었어요.

그러나 단점도 명확합니다. 가장 큰 단점은 별 재미가 없다는 것이죠... 별로 웃기지도 않을 뿐더러 잔잔함의 도가 지나치거든요. 주제가 딱히 재미있을 수 없는 것이기는 하지만 그래도 에피소드별로 웃음이나 울음 중 하나는 터트려 주었어야 하는데 말이죠. 마지막에 지구 파괴를 하기 위한 투표가 등장하는 부분은 생뚱맞아 보였고요. 이런 설정을 넣으려면 고우카 윤의 <지구인 (Earthian)> 수준의 이야기는 필요하지 않았나 싶거든요.

그래서 결론적으로 별점은 2점. 모나지 않은 좋은 작품이기는 한데 가격과 분량을 생각하면 추천하기는 어렵네요.

덧 : 알라딘 장르구분이 SF로 되어 있네요. <세인트 영맨>과 다를게 없는 컨셉이라 명랑만화에 가까운거 아닌가 싶은데...


덧글

  • JOSH 2015/06/11 14:12 #

    > 덧 : 알라딘 장르구분이 SF로 되어 있네요. <세인트 영맨>과 다를게 없는 컨셉이라 명랑만화에 가까운거 아닌가 싶은데...

    재미가 없어서..?
  • hansang 2015/06/11 15:22 #

    그렇다고 SF가 다 재미없는것도 아니라서.. 애매하네요 ㅎㅎ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2017 대표이글루_book